우크라이나 피난민을 대상으로 구호와 성경을 배달하는 사역 활동으로 북한에 긴급 사태 발생 시에 필요한 사항을 점검하고 보완하는 기회가 되게 하신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우크라이나에서 피란 나온 분들과 이야기를 나눌 기회가 있었는데, 그분들이 심각한 트라우마를 겪고 있다는 걸 느꼈어요. 사선을 넘나들며 전쟁터에서 싸우고 있는 남편, 거동이 불편해서 피란길에 오르지 못하고 고향에 남아 있는 할머니, 기억에 자꾸만 떠오르는 폭격으로 죽은 사람들의 잔상, 죽을 고비를 몇 번씩 넘기며 난민 대피소에 겨우 도착한 우크라이나인 피란민의 고통이 대화 도중에 고스란히 전해졌어요. 복음으로 트라우마를 치료해야 하는데 그러려면 이론적으로 배운 내용을 실질적으로 적용하는 방법이 계속 논의되어야 할 것 같아요.”, “앞으로 통일이 될 때를 대비해서 북한에서 직접 발로 뛸 수 있는 인적 자원을 확보하고 매뉴얼을 미리 정리해 두어야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본회에서 실시해 온 재난 구조 훈련을 수료한 9명의 요원들과 본회 일꾼들이 우크라이나 난민촌이 있는 루마니아로 재난 구호 활동을 다녀와서의 고백입니다.


나훔 3장 14절에 “너는 포위당할 것에 대비하여 물을 끌어 놓고 너의 성채들을 튼튼하게 하며 진흙에 들어가서 흙을 밟아 벽돌 가마를 수리하라”고 권고하신 여호와 하나님께 기도합니다. 지난 37년동안 북한선교를 감당해온 모퉁이돌선교회로 “통일, 내가 이룰 것이니 준비하라”는 말씀을 주시고, 한국교회는 물론이고 세계교회가 함께 참여해 복음통일의 매뉴얼까지 준비케 하신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그 가운데 재난 구조 훈련을 수료한 동역자들로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고통 당하는 피난민들과 교회를 돕는 구호와 성경을 배달하며 하나님의 사랑으로 위로할 수 있게 하심을 감사합니다. 이번 활동을 통해 북한의 긴급 상황 시 발생할 여러 돌발 상황들을 예측하고 준비할 수 있는 훈련의 시간되게 하심도 감사합니다. 하나님께서 복음통일의 문을 열 때 즉각적으로 활동할 수 있는 더 많은 하나님의 군대를 준비하는 한국교회가 되게 하옵소서.

조회수 6회댓글 0개